메인 최상단 이미지

BRAND NEWS

예거 르쿨트르, ‘킹스맨’을 위해 특별 제작한 ‘마스터 울트라 씬 나이프 워치’ 공개

김동환 기자 2021-12-21



스위스 파인 워치메이킹 브랜드 예거 르쿨트르는 오는 12 22일 개봉 예정인 영화 킹스맨: 퍼스트 에이전트(The King’s Man)’을 위해 특별 제작한 마스터 울트라 씬 나이프 워치를 이커머스 서비스를 통해 선보인다.

 

매튜 본 감독의 킹스맨 시리즈 최신작 킹스맨: 퍼스트 에이전트가 과거와 현재를 연결, 100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가 비밀에 싸여 있던 독립 정보기관 킹스맨의 탄생을 다루고 있듯 예거 르쿨트르 또한 1907년에 선보였던 포켓 워치에서 영감을 얻어 타임피스를 탄생시켰다.

 

전통적인 예거 르쿨트르 포켓 워치의 디자인에서 영감을 받은 마스터 울트라 씬 나이프 워치는 킹스맨의 클래식한 분위기는 물론 모던한 스타일에도 잘 어울리는 드레스 워치로, 클래식하고 우아한 40사이즈에 4.25㎜의 얇은 두께를 자랑하는 핑크 골드 케이스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 타임피스는 넓은 폭의 베젤이 사파이어 크리스탈에서부터 케이스의 가장자리까지 부드럽게 기울어져 날렵한 측면을 완성하며, 삼각형 활로 보호되는 와인딩 크라운이 12시 방향에 자리하고 있다. 또한 다이얼은 심플한 인덱스 아워 마커로 간결하게 완성되었으며 정교한 디자인의 원형 링이 베젤을 장식한다.

 

특히 100년 역사를 지닌 그랑 메종의 수준 높은 파인 워치메이킹 노하우를 담은 매우 얇은 1.85㎜의 핸드 와인딩 칼리버 849가 장착된 이 특별한 제품의 케이스 백에는 영화의 서사를 기념하기 위해 킹스맨 로고와 100피스 리미티드 에디션임을 알리는 “One of 100” 각인이 새겨져 있으며, 특별히 디자인된 킹스맨 박스에 담겨 제공될 예정이다.

 

마스터 울트라 씬 나이프 워치는 예거 르쿨트르의 이커머스 서비스를 통해서 만나볼 수 있다. 예거 르쿨트르의 이커머스 서비스는 전화로 전문 상담 서비스를 통해 집에서 더욱 편안하게 쇼핑을 즐길 수 있는 서비스이다.


[사진 제공] Jaeger-LeCoultre

 

타임피스에 업로드된 이미지를 명예훼손풍기문란 등 불법적인 곳이나 불법 분쟁의 소지가 있는 곳에 사용할 수 없습니다만약 이로 인해 일어난 일에 타임피스는 어떤 법적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
이전글
바쉐론 콘스탄틴 TRADITIONNELLE 컴플리트 캘린더 오픈페이스 선...
>
다음글
로저 드뷔, 그라피티 아티스트 걸리가 창조한 ‘엑스칼리버 ...


작성자
   비밀번호  비밀로하기
내용

* 상업성 글이나 욕설등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